인쇄 기사스크랩 [제1132호]2021-03-03 12:01

세부퍼시픽항공, 예약 변경 수수료 전면 면제

이용 가능한 항공편 필요한 만큼 예약 무제한 변경 가능
  
필리핀 최대 항공사인 세부퍼시픽항공(PSE: CEB)은 지난 2일 항공 여행의 유연성을 높이고 승객이 더욱 안심하고 편안한 마음으로 항공권 예약을 진행할 수 있도록 예약 변경 수수료를 전면 면제한다고 발표했다.
 
세부퍼시픽의 마케팅 및 고객경험담당 부사장인 캔디스 이요그(Candice Iyog)는 “최근 자체적으로 실시한 설문 조사를 통해 승객이 여행을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로 유연성 보장을 원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세부퍼시픽은 현재 항공노선을 점진적으로 재개하고 필리핀 국내 여행 산업의 회복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항공사로서 승객의 항공 여행 편의를 증진시키고자 즉각적으로 예약 변경 수수료를 전면 면제하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를 통해 세부퍼시픽의 승객 여러분들이 더욱 안심하고 여행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라고 전했다.
 
 
따라서, 승객은 이제 비행 날짜와 관계 없이 이용 가능한 항공편에 필요한 만큼 무료로 예약을 무제한 변경할 수 있게 됐다. 세부퍼시픽 웹 사이트 (http://bit.ly/CEBmanageflight)의 예약 관리 메뉴를 통해 온라인으로 편리하게 예약을 변경할 수 있으며, 예약 변경은 비행기 출발 시간 2 시간 전까지 가능하다. 다만, 항공편 운임 차이에 따른 차액은 적용된다.
 
지난해11월부터 온라인 예약 관리를 위한 셀프 서비스 기능 강화로 개인 정보를 홈페이지에서 직접 빠르게 수정할 수 있게 한 세부퍼시픽은 지속적으로 승객 편의를 확대하기 위해 정책과 시스템을 개선하고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 하고 있다. 또한 올해로 창립 25주년을 맞아 다채로운 운임 프로모션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필리핀의 코로나19 범 정부 태스크포스는 최근 국내 여행과 관련된 완화된 간소화된 의무사항을 발표했으며 의무격리는 증상을 보이는 사람에게만 적용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