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제목 ​외국인 99.1% 만족, 서울관광플라자에 한국 문화체험하러 오세요
작성자 총관리자 작성일 2022-09-02 11:05:55
내용

서울관광플라자에서 외국인들이 떡비누 만들기 체험을 하고 있다.
 
8월 방한 외국인 대상으로 진행한 체험 프로그램 만족도 평균 99.1%
12월까지 붓글씨 쓰기, 족자 만들기 매월 다른 체험 프로그램 구성
서울관광재단, 비짓서울 영문 홈페이지에서 예약 및 확인 가능
  
서울관광재단(대표이사 길기연)은 방한 외국인 대상으로 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서울관광플라자에서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프로그램은 관광 회복 흐름에 맞춰 준비됐으며, 노리개 방향제 만들기, 붓글씨 등 한국 문화를 느낄 수 있는 체험들도 구성된다.
 
지난 8월에는 10일과 24일 각각 떡 비누, 노리개 방향제를 만드는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참여 인원의 50% 이상이 일본인이었고, 영어권 외국인이 그 뒤를 이었다. 프로그램 만족도는 99%로, 외국인 참여자들이 대단히 만족한 것으로 조사됐다.
 
노리개 만들기를 체험한 한 일본인 참가자는 “한국 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처음 참여해 보는 데 수업을 친절하게 진행해 주셔서 따라 하기 쉬웠다”라며, “향후 한국 무용, 요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생긴다면 더 많이 참여하고 주변에도 알리겠다”라고 말했다.
 
서울관광플라자에서는 9월부터 매월 다양한 콘텐츠의 체험 프로그램을 정기적으로 운영한다. 9월에는 한글 캘리그라피 족자 만들기 체험이 예정되어 있다. 외국인을 대상으로 붓글씨 쓰기와 족자 만들기를 통해 한류 문화를 체험할 기회를 제공한다. 체험 프로그램은 오는 9월 28일 서울관광플라자 11층 관광 MICE 플레이숍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외국인 관광객이 직접 만든 노리개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보다 많은 외국인 방문객이 한국의 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거점별 종합관광정보센터 내 홍보물을 비치하고 SNS를 통해 적극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체험 프로그램은 외국인을 대상으로 예약제로 운영되며, 비짓서울 영문 홈페이지 내 서울관광플라자 체험 프로그램 페이지에서 예약할 수 있다. 자세한 프로그램 내용과 참여 방법은 해당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프로그램은 외국인을 대상으로 예약제로 운영되며, 서울시 공식 관광 안내 사이트인 비짓서울(www.english.visitseoul.net/seoultourismplaza)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번 행사를 주최한 서울관광재단은 서울 방문 외국인들에게 체험 프로그램뿐 아니 관광안내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하여 서울관광플라자 관광정보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서울관광플라자에서는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 외에도 시민의 생활관광을 지원하는 여행자 카페, 1인 크리에이터를 위한 온라인 미디어 센터, 서울관광기념품 판매관 등 다양한 시설을 통해 방문객을 맞이하고 있다.
 
김지현 서울관광재단 관광플라자팀장은 “방한 외국인들이 한국문화를 이해하고 체험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라며, “여행이 회복됨에 따라 더욱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행사들로 서울관광플라자를 준비하겠다”라고 의지를 말했다.
 
로그인을 하셔야 작성이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