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제목 ​세부퍼시픽항공, 6월부터 인천-마닐라 노선 매일 운항
작성자 총관리자 작성일 2022-05-31 10:50:31
내용

세부퍼시픽항공
 
7월 3일부터 인천-세부 노선 매주 목, 일 주 2회 운항
5월 30일부터 음성확인서 없이도 입국 가능한 필리핀
  
필리핀 최대 항공사 세부퍼시픽항공(이하 세부퍼시픽)이 오는 6월 1일부터 인천-마닐라 노선을 매일 운항한다. 뿐만 아니라, 인천-세부 노선 또한 오는 7월 3일부터 주 2회 운항 재개를 앞두고 있다. 인천-세부 노선은 매주 목요일과 일요일 저녁 6시 55분에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필리핀 시각으로 저녁 10시 50분에 막탄 세부국제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세부퍼시픽의 인천-마닐라 노선은 지난 4월까지 주 2회 운항으로 유지되었고, 5월부터는 주 4회로 증편한 뒤, 오는 6월부터 매일 운항으로 전환하며 공격적인 운항 증가를 이어가고 있다.
 

세부퍼시픽_지난 11월에 달성한 기내승무원 백신접종률 100%

필리핀 세부 ⓒ필리핀관광부
 
필리핀은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자라면 격리 없는 입국이 가능한 여행지이다. 3차 접종까지 완료했다면 필리핀 입국 시 코로나19 음성확인서의 제출 의무 또한 없어진다. 지난 5월 30일부터 적용되는 이번 입국 규정 완화로 인해 코로나19 3차 접종 완료자는 필리핀 여행 준비사항에서 코로나19 검사 1회를 제외할 수 있게 됐다.
 
한국인은 무비자로 최대 30일까지 필리핀을 여행할 수 있다. 또한 만 12세 미만 미성년자는 코로나19 백신 미접종이어도 보호자와 함께 격리 없는 필리핀 입국이 가능하다. 오는 6월 1일부터 한국 입국 시 만 12세 미만 미성년자의 귀국 격리가 면제됨에 따라, 필리핀으로 떠나는 만 12세 미만 자녀를 동반한 가족여행은 이제 양국 격리로부터 자유로워진다.
 

필리핀 마닐라 ⓒ필리핀관광부

필리핀 세부 카와산폭포 ⓒ필리핀관광부
 
필리핀 내 23개 지역을 아우르는 세부퍼시픽의 방대한 국내 네트워크는 마닐라 및 세부 경유를 통해 다음 지역들로의 자유로운 여행을 가능하게 한다. 세부퍼시픽을 통해 여행 가능한 필리핀 내 지역은 다음과 같다 - 필리핀의 세부(Cebu), 마닐라(Manila), 바콜로드(Bacolod), 보라카이(Boracay), 부투안(Butuan), 카가얀데오로(Cagayan de oro), 칼바요그(Calbayog), 카미긴(Camiguin), 클락(Clark), 코론(Coron), 다바오(Davao), 디폴로그(Dipolog), 두마게티(Dumaguete), 제너럴산토스(General Santos), 일로일로(Iloilo), 레가스피(Legazpi), 오자미즈(Ozamiz), 파가디안(Pagadian), 푸에르토프린세사(Puerto Princesa), 시아르가오(Siargao), 수리가오(Surigao), 타클로반(Tacloban), 잠보앙가(Zamboanga).
 
세부퍼시픽항공은 승객의 안전을 위해 지난해 11월에 기내 승무원 코로나19 백신 접종률 100%를 달성했으며, 현재는 91%의 승무원이 3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이다.
 
 
 
로그인을 하셔야 작성이 가능합니다.